티스토리 뷰

[ Camera & Editing ]

World In Camera



해상도? 픽셀? 화소?


해상도(Resolution)모니터나 TV, 스마트폰 등 화면을 구성하는 화소의 개수를 말합니다.

화소라는 것은 그림을 구성하는 원소의 단위를 의미하는데 컴퓨터에서도 같은 용어로 사용됩니다.

하지만 한글로 화소라 부르기보단 주로 픽셀(Pixel)이란 용어가 우리에게 더 익숙하죠.

즉, 해상도 = 모니터를 구성하는 원소의 개수 = 총 화소 = 총 픽셀 로 모두 같은 의미입니다.




화소의 개수


해상도가 높다는 말은 모니터에 표현되는 화소의 개수, 즉 총 픽셀이 높다는 말입니다.

이는 깨끗하면서도 더욱 선명한 고화질의 영상을 모니터에 표현할 수 있다는 말이죠.

100만 화소, 200만 화소 등의 단어가 총 화소의 개수를 표현하며, 해상도를 의미하는 것입니다.

영상에는 주로 가로 픽셀 X 세로 픽셀로 표시를 해요.

요즘은 FHD (1920X1080)가 기본이 되었지만 예전 카메라나 영상기기에는 이보다 낮은 해상도의 기기들이 많아요.

카메라의 설정을 들어가보시면 720X480, 1280X720, 1920X1080 등의 옵션을 설정할 수 있는 것을 볼 수 있어요.

720X480은 가로 720개의 화소, 세로 480개의 화소가 있다는 말이죠.

이 가로와 세로 화소를 곱해보면 총 345,600인데, 이는 약 30만 화소라 할 수 있답니다.

그럼 요즘 영상 기기의 기본인 1920X1080는 2,073,600으로 약 200만 화소의 영상입니다.


1080은 1920X1080을, 720은 1280X720 해상도로, 해상도는 세로 화소로 표기하는 영상기기도 있다.






같은 크기 모니터, but 다른 해상도


흔히 tv, 모니터의 크기가 크면 클 수록 좋은 화질을 보여줄 것이라 착각하시는 분이 계세요.

하지만 모니터를 선택할 때 가장 중요한 것은 크기보다  바로 해상도라는 것을 잊으시면 안돼요.

크기는 같지만 해상도가 다른 두 개의 모니터를 비교한다면, 해상도가 높은 모니터가 더욱 선명한 영상을 표현할 수 있답니다.

예를들어 4X3의 해상도를 가진 모니터와 12X9의 해상도를 가진 크기가 같은 두 개의 모니터가 있다 가정해봅니다.

4X3은 12개의 점으로 모니터를 모두 표현해야하고, 12X9는 108개의 점으로 모니터를 표현합니다.

당연히 점이 많을 수록 점과 점 사이의 간격이 작아 선명한 화질을 구현할 수 있는 것이죠.

그렇기에 무조건 크기가 큰 모니터보다 해상도가 높은 모니터를 선택하는 것도 중요하답니다:)


같은 화면에서 좌(4X3)보다 우(9X12)가 더욱 많은 점으로 선명한 그림을 구성한다.



다른 크기의 모니터, 같은 해상도?


반대로 해상도가 같지만 크기가 다른 모니터라면?

이 역시 똑같답니다.

해상도는 같지만 크기가 다른 모니터 역시 모니터를 표현하는 점의 개수는 같답니다.

크기가 클 수록 점과 점사이의 거리가 멀어져 표현하는 화질이 떨어지는 것이죠.

따라서 같은 해상도에 다른 크기의 모니터라면, 작은 모니터가 더욱 선명한 화질을 구현합니다.

이를 PPI (Pixel Per Inch)라 합니다.

댓글
댓글쓰기 폼